[ 공상온도 공식싸이트 ]


카카오톡 공상온도


E. gongsangondo@gmail.com
T. 02-336-0247
PM 12:00 - PM 06:30
SAT,SUN / HOLIDAY - OFF

농협 213-01-1609-56
국민 285102-04-163326
예금주 / 함현희
검색
(해외배송 가능상품)
공급사 바로가기
73분 (움직이는 드로잉 노트, 플립북) / 성립  
기본 정보
상품명 73분 (움직이는 드로잉 노트, 플립북) / 성립
판매가 18,000 won
적립금

무통장 입금 결제300원

휴대폰 결제100원

실시간 계좌 이체100원

휴대폰 결제100원

상품코드 P00000RH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 won (50,000 won 이상 구매 시 무료)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TYPE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73분 (움직이는 드로잉 노트, 플립북) / 성립 수량증가 수량감소 18000 (  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이벤트

 

 

 


 




73분 (움직이는 드로잉 노트, 플립북) / 성립





도서명 73분』 : 움직이는 드로잉 노트, 플립북

저자 성립
출판사 지콜론북
형태 115mm*180mm(권당 115mm*60mm) / 무선제본 / 280
가격 18,000 (권당 6,000)
발행일 2017 1 25


지콜론북의 73분』은아침에 일어나 밖으로 나서기까지의 모습 주제로 플립북이다.

플립북이란 페이지를 빠르게 넘겨서 움직이는 것처럼 보이게 하는 책으로, 73분』에서는 점이 모여 선이 되고 선이 모여 그림이 되는 과정이 세밀하게 그려져 있다.

책을 통해 가장 보통의 일상이면서도 가장 보통이지 않은 일상을 조용히 감상해보자. 



6 43, 7 9, 7 56
플립북 권에 담긴 사사로우면서도 담담한 일상
장도 동일한 페이지는 없다. 이어지는 점들은 선이 되고, 선들 더해져 그림이 되듯 순간이 모여 시간을 만든다.

매일같이 하던 우리의 행동은 습관이 되고, 습관이 쌓여 지금의 우리를 만든다. 73 , 눈을 하루를 시작하기 위해 준비하는 시간.

6 43, 7 9, 7 56...... 잠에서 깨어 일어나 졸음을 겨우 쫓고 씻으며 옷을 밖을 나설 준비를 하는 충분한 시간이다.
누구나 겪는, 익숙하면서도 다소 따분할 수도 있는 일상이지만 작가 성립은 간결하고도 무채색의 모습 앞에서 조금은 낯선 질문을 지고자 했다.

본래이라는 공간은 사적이며 자기 자신에게 가장 솔직해지고 스스럼없이 움직일 있는 곳이다.

잠을 자고, 일어나고, 씻은 문밖을 나서는 행동이 온전하게 나에게 집중할 있는 시간 한편, 좀처럼 보기 힘든 타인의 행동 하나이기도 것이다.\

작가는 저마다 비슷한 행동 양상을 보임에도 공유되기 쉽지 않은 상을 그림으로 그려 움직이게 함으로써 독자와 공유하고자 했다.
, , , 흑백...... 작가 성립은 가장 단순하고 기초적인 요소만으로 그림을 그려 보는 이로 하여금 저마다의 감정을 받아들일 있게 였다.

하루의 번째 점을 찍는 순간인아침’. 작가가 세밀하게 그려 사사로우면서도 담담한 우리의 시간을 지금 펼쳐보자. 




*플립북: 노트 장마다 조금씩 다른 이미지를 연결하여 그리고, 페이지를 빠르게 넘겨서 마치 움직이는 것같이 보이게 감상하는 형태의 책이다. 

안에 들어오는 크기로, 독자는 자의 템포에 맞게 페이지를 넘기며 이야기를 애니메이션으로 즐길 있다. 



성립 

경계 없는 그림을 그립니다. 어릴 낙서 같던 끄적임에서 시작해 지금은 전시장에서 손때 묻은 그림으로 사람들을 만납니다. 일상같이 간결한 무채색의 그림. 어느 , 그림 앞에 어떤 이에게 낯선 질문을 하고 던지는, 그런 그림을 그리고 싶습니다. instagram.com/seonglib 


1: 6 43분」
2: 7 9분」
3: 7 56분」
(전체 삽화 구성으로 별도의 목차 없음) 


73. 눈을 하루를 시작하기 위해 준비하는 순간, 시간. 사이를 스쳐 지나가는, 조금은 짧게도 느껴지는 우리의 모습은 결코 사소하거나 가볍지 않다. — 저자의 중에서



단순한 하루하루를 다시 돌아보다 

아침에 눈을 뜨면 어떤 기분이 드는지, 어떤 일을 먼저 하는지, 어떤 생각을 하면서 움직이기 시작하는지, 씻을 때는 무슨 생각을 하는지 곱씹어본 적이 번쯤 있었을 것이다. 그렇게 찬찬히 되새겨보았을 , 자신이 느낀 감정은 어떨까? ‘피곤하다, 졸리다, 배고프다, 오늘 일은 무엇이지?’처럼 레이어가 촘촘한 생각보다는 조금은 심플한 것이 대부분이지 않을까? 다소 감정이 담겨 있지 않은 같으면서 단순한 생각. 평범하게 지나가는 시간이지만, 이런 생각을 통해 움직 이는 행위는 우리에게 필요한 일일지도 모른다. 사소하다고 치부 했던 일들이 하나하나 쌓여 아침을 그려내고 지금의 우리를 만드는 것이다. 

아무것도 없는 하얀 종이 위에 쓱쓱 그려진 검은 , 화려하지 않고 최소화된 오브제들. 가장 기초적인 것으로 그림을 그리는 작가 성립 하루의 시작, 아침 주목하여 73분이라는 짧고도 드로잉을 시작했다. 그는 누구나 겪는 하루의 시작, 자연이 시작되는 시간을 자기 자신을 심도 있게 파악하고 절제된 그림에서 흐르는 저마다 감정을 공유하고자 했다. 자기 자신을 깊이 있게 깨닫는 일은 일이기도 하는 동시에 자신이기 때문에 가장 어려운 일일지도 모른다. 우리가 매일 스쳐 보내는 아침이 다른 사람과 비슷비슷하기 때문에 아닌 시간이라고 여길지도 모른다. 그러나 작가는 아닌 단면들이 모여 무한한 확장을 하며 비로소 자신이 다고 말하고 있다. 

절제되었지만 누가 읽어도 단순하지만은 않은 감정들, 자연이 시작되 시간, 사람들이 매일 겪는 익숙한 풍경들이 , , , 흑백으로 작가 특유의 드로잉과 맞아 떨어진다. 작가는 감정이 흐르는 방향을자신에게 주목하여 73분』 권으로 담아냈고, 권에 서는 최소한의 행동을 보여주되 가장 극적인 효과가 있는 우리 들의 아침이 드러나 있다. 아닌 평범한 요소들은 약간 공허 하면서도 단편적이기도 하다. 하지만, 하나가 둘이 되고 둘이 다시 없이 덧입혀지면서 새로운 일상의 경험을 만들어내고 있다.



가장 보통의 하루이면서 가장 보통이 아닌
정적이고 방랑적인 일상
플립북 73분』은 6 43분」, 7 9분」, 7 56분」 권으로 이루어져 있다. 가감 없이 날것 그대로 드러난 일상의 모습은 조금씩 비슷한 루틴으로 여겨질 있겠다. 그러나, 어떤 시각으로 바라보느냐에 따라 하루의 시작이 방랑의 기질을 수도 있고 정체 기질을 수도 있을 것이다. , 가장 보통의 하루이지만 가장 통이 아닐 있다. 책을 보고 느끼는 감정의 폭이 좁아질 수도, 넓어질 수도 있다.
책에 담긴 이야기는 맥락에 따라 흐른다. 작가는 사실을 그리되, 희로애락의 감정을 아주 명확하게 담아내지는 않았다. 어떠한 나의 특별한 가치를 제시하기보다당신의 아침은 어떤가?’라는 메시 지를 넌지시 전달하며 단조로운 매일매일에 잔잔한 파도와 같은 영향 던지고자 했다. 메시지에 대한 답은, 어느 날은 표면적일 뿐인 단순함일 테고 어느 날은 자조가 섞일 수도 있을 것이다. 73분』, 권을 하나하나 펼쳐 책장을 빠르게도 느리게도 넘기면서 하루를 되돌 아보자. 그리고 그때그때 달리 다가오는 감정의 동요를 온전히 느끼 지금의 우리를 머릿속에 그려보자. 












공상온도 기본 안내 }


————————————————————————————————————————————————————


엽서 또는 2,500 이하의 소형상품만 단일 주문시 포장은 얇은 포장으로 배송되며

공상온도측에서 손상방지를 위해 두꺼운 용지를 함께 동봉하여 포장하오나,

배송  손상의 가능성이 있습니다 경우의 환불 또는 교환은 어렵습니다.


상품의 색상이나 질감등은 모니터해상도 또는 사진기술에 따라 실제 상품과 차이가   있습니다.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3,000 입니다. (도서,산간,제주 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있습니다)  100,000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부피가  상품은 배송비가 추가될  있습니다 경우 상품 페이지에 별도기재됩니다.)


 상품의 입금 확인  평균 배송일은 엽업일 기준 4~7일입니다.


독립출판물  상품의 특성상 소량으로 입고되기 때문에, 2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주문이 취소될  있습니다.



—————


환불  반품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 이내 입니다.

배송 받으신지 일주일 이내에 전화나 이메일로 신청해주세요


독립출판물  상품의 특성상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교환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고객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반품이 불가능할  있사오니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참고해주세요


————————————————————————————————————————————————————

Relation